김휘권 기자 (khk@playforum.net) I2019-02-14

http://www.playforum.net/webzine/Detailview/192220주소복사

넥슨 '트라하' 모바일 MMORPG 시장 재편 '시동'

오는 4월 18일 출시...장르 본질 꿰뚫는다

3년간 개발한 넥슨의 대작 '트라하'가 오는 4월 18일 출시된다. 특히 베일에 쌓였던 트라하 공식 홍보모델이 '어벤저스'에서 '토르' 활약한 유명 배우 '크리스 햄스워스'로 선정돼 이목이 집중됐다.

넥슨은 14일 서울 웨스틴 조선호텔에서 모아이게임즈가 개발하고 자사가 서비스할 신작 하이엔드 MMORPG(대규모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 '트라하(TRAHA)' 미디어 쇼케이스를 진행했다.

이날 행사에서 넥슨 박재민 모바일 사업본부장은 "넥슨은 그동안 게임 시장에서 새로운 도전을 해왔기 때문에 무거운 책임감이 존재한다"며 "변화를 두려워하지 않는 이러한 시도가 미래의 넥슨을 이끌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트라하는 이 연장선으로써 독창적인 IP(지식재산권)가 갖는 한계를 벗어나 창발성으로 시장에 획을 그을 것이라 자신한다"고 강조했다.

언리얼 엔진4 기반 PC 온라인 수준 하이퀄리티 그래픽과 스케일에 최적화된 하이엔드 MMORPG를 지향해 모바일 환경 한계에 타협하지 않는 최고 수준의 플레이 경험을 최우선 과제로 삼았다.

넥슨 박재민 모바일 사업본부장

'트라하'는 '자유도'와 '분배' 키워드를 비지니스 모델로 꼽았다. 매출보다는 장기적인 라이브 서비스에 집중한다는 것이 넥슨 측의 설명이다. 

이를 위해 유저가 직접 고민하고 선택하는 방식을 통해 MMORPG 본질을 확보할 계획이다. 정해진 동선에 따라 퀘스트를 진행한 원패스 방식을 탈피하고 유저 스스로가 구성하는 새로운 스토리를 제공하는 등 높은 차별성을 갖춘 콘텐츠가 주로 마련됐다.

필드 몬스터, 자연, 건물 등 모든 부분에서 사실적인 하이퀄리티 그래픽을 체험하는 고사양 최적화에도 집중했다. 권장 사양은 모바일게임 최대 규모의 용량인 5GB 이상, 고사양 최적화를 위해 안드로이드 버전의 경우 S7,6+ 이상이다.

특히 전투 상황에 따라 자유롭게 클래스 전환이 가능한 '인피니티 클래스' 시스템을 통해 캐릭터 클래스가 한 번 더 확장되는 새로운 경험을 제공한다. 이때 무기 특성에 맞춘 클래스 전환, 스킬 종류에 따른 전투 매커니즘 세팅, 세부적인 캐릭터 특징까지 탈바꿈된다.

'서버통합' 경매장 등 메가 오픈필드 중심의 커뮤니티도 열린다. 서버를 넘은 단 하나의 경제 커뮤니티 구축이 목표며, 매칭 콘텐츠 역시 전 서버 매칭이 지원된다.

경매장은 유료 재화가 아닌 게임 내 골드를 통해 이뤄질 계획이라서 15세 이용가가 예상된다. 

재화 가치가 보존되는 주기별 업데이트도 예정됐다. 불칸과 나이아드간 전쟁이 발발되는 에피소드1을 시작으로, 필드지역 '엘다리에' 5~6개 리전 추가업데이트, 히든 클래스 신규 무기 업데이트, 대규모 RVR 영지전 등이 준비됐다.

'트라하'는 인간을 뛰어넘는 플레이어 개개인을 지칭한다. 공식 홍보모델을 영화 '토르'의 '크리스 햄스워스' 선택한 이유도 같은 연장선상이다.

'트라하'는 14일부터 사전예약이 진행되며, 오는 4월 18일 안드로이드 및 iOS 대상으로 정식 출시될 계획이다.

© 플레이포럼,무단 전재(펌) 및 재배포 금지

기사 공유
facebook 공유
twitter 공유

댓글 0

로그인하셔야 코멘트 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