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휘권 기자 (khk@playforum.net) I2018-10-04

http://www.playforum.net/webzine/Detailview/190690주소복사

액토즈, e스포츠 경기장 공개...사업 확장 본격화

경기 진행에서 나아가 엔터까지...종합 플랫폼으로 거듭날 것으로 기대

액토즈소프트는 4일 강남 아이콘역삼빌딩에서 액토즈 아레나 오픈 데이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자사의 신규 e스포츠 경기장인 '액토즈 아레나' 소개, 향후 활용 계획, 신규 e스포츠 사업 모델 등이 발표됐다.

액토즈 아레나는 총 길이 14미터, 5760x1080 해상도의 블렉서블 LED, 관람석 100석, 10.2 채널 서라운드 입체 음향 시스템이 적용된 경기장이다.

아레나 관련 장비는 10억 원 이상이 투입됐으며 앞으로 2년 동안 100억 규모 투자를 지속적으로 진행할 방침이다.

액토즈 아레나는 단순 경기 진행뿐만 아니라 e스포츠 관련 다양한 콘텐츠를 공급하는 요새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를 위해 액토즈소프트는 경기장을 콘텐츠 제작 스튜디오로 동시 운용하는 한편 최신 장비를 통한 UHD 4K 제작 환경을 MCN 콘텐츠 제작, 인풀루언서 라이브, 대회 시상식 등 다방면에서 활용할 계획이다.

이에 더해 e스포츠 인프라를 구축하고 e스포츠 경기장, 제작 스튜디오, e스포츠 프로게임단 등 기본 인프라를 확보해 e스포츠 브랜드 WEGL(World Esports Games & Leagues)와 연계할 계획이다. WEGL은 지난해 7월 지스타 최대 규모인 300부스로 참가해 12종목 e스포츠 대회를 진행한 e스포츠 브랜드다.

우선 글로벌 e스포츠 대회 및 브랜드, IP(지식재산권) 회사와 파트너십을 통한 주요 e스포츠 토너먼트와의 연결을 통해 아시아, 유럽, 미국 등 국제적인 범위로 확대할 예정이다.

더불어 액토즈소프트는 기존 유명 게임과 여러 게임을 소재로 시청자 중심의 독특하고 캐주얼한 포맷을 선보여 폭넓은 유저층이 참여할 수 있도록 커뮤니티, PC방과의 연계 추진도 준비한다. 이러한 기획을 통해 탄생할 콘텐츠를 최신 트렌드와 시청자 입맛에 맞춰 다양한 방식으로 선보이겠다는 설명이다.

구체적으로 e스포츠 오디션 프로그램 '게임스타 코리아'를 포함한 색다른 e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콘텐츠를 준비하고 있다. 또 스포테인먼트 기업 갤럭시아에스엠, 종합 엔터테인먼트 미디어그룹 SM C&C와 협력해 e스포츠 방송 및 매니지먼트 공동사업을 진행한다.

이처럼 액토즈소프트는 WEGL 콘텐츠를 비롯 e스포츠 팬들이 필요로 하는 서비스 제공, 다양한 콘텐츠 서비스 및 수익 창출 창구 역할을 기대하고 있다.

구오하이빈 액토즈소프트 대표는 "최근 e스포츠 산업이 증가하는 것에 발맞춰 관련 프로젝트를 많이 준비하고 있다"며 "사업 성공을 위한 활로 개척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고 밝혔다.

구오하이빈 액토즈소프트 대표

© 플레이포럼,무단 전재(펌) 및 재배포 금지

기사 공유
facebook 공유
twitter 공유

댓글 0

로그인하셔야 코멘트 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