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내용 바로가기

김휘권 기자(khk@playforum.net) I2017-03-08 12:20

http://www.playforum.net/webzine/news/view/13882 주소복사

리니지M, '군주의 명령으로 명예롭게 싸운다'...새로운 아덴 월드 건설

'리니지' 모든 요소 완벽히 구현

㈜엔씨소프트(대표 김택진)가 신작 모바일 MMORPG(Massively Multiplayer Online Role Playing Game, 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 '리니지M(Lineage M)'의 2차 플레이 영상을 티저(Teaser, 미리보기) 사이트를 통해 공개했다.

리니지M을 기다리던 많은 이용자들은 두번째로 공개된 이번 영상에서 리니지M의 주요 지역과 전투 콘텐츠를 확인할 수 있다. 리니지 이용자들의 추억이 서린 ‘말하는 섬’과 ‘용의 계곡’, 전투의 묘미와 귀중한 아이템을 선사한 ‘PvP(Player vs. Player, 이용자 간 대전)’와 보스 쟁탈전까지 짧은 영상에 숨겨진 리니지M의 특징들을 파헤쳐보자.

● 피할 수 없는 갈등 - 00:0015 ~ 00:00:22 

말하는 섬에서 벌어지는 PvP 전투

리니지하면 빼놓을 수 없는 콘텐츠가 PvP이다. PvP는 자신의 실력을 확인하고 나아가 혈맹의 결속을 단단하게 다지는 매개체가 되었다. 영상 속에 등장하는 첫 번째 이야기, ‘피할 수 없는 갈등’은 모바일에서 구현한 PvP를 그대로 보여준다. 특히 말하는 섬 던전의 입구에서 진을 치고 다른 이용자를 공격하거나 지형지물을 활용하여 1:1 전투를 벌이는 모습은 특별한 경험을 선사하는 리니지 고유의 재미가 리니지M에 그대로 이식되었음을 확인시켜준다.

● 씻어내야만 하는 굴욕, 우리의 명예를 걸고 싸우는 - 00:0025 ~ 00:00:47


용의 계곡(上)과 오렌(下) 지역을 화려하게 수놓는 스킬 연계기 

모든 전투에서 승리하는 캐릭터는 없다. 따라서 이용자들은 자신의 캐릭터를 더욱 강하게 만들기 위해 끊임없이 노력한다. 그 대표적인 예가 스킬(Skill) 연마이다. 특히 여러 스킬을 연속적으로 사용하는 스킬 연계기는 불리한 전세를 순식간에 뒤바꾼다. 상대의 회복을 방해하고 스턴(Stun) 기술을 적중시키면 상대방은 꼼짝할 수 없다. 리니지M도 이러한 스킬을 그대로 적용했다. 영상 속 용의 계곡에서 벌어지는 전투와 화려하게 발동하는 다양한 스킬들은 리니지M의 출시를 더욱 기대하게 한다.

● 가장 치열한 시간- 00:00:50 ~ 00:00:59


전리품을 획득하기 위해 치열한 전투가 벌어지는 테베라스 사원

보스(Boss) 몬스터는 높은 경험치와 희귀한 아이템을 주기 때문에 많은 이용자들이 공략을 시도하는 콘텐츠이다. 또한 혼자서는 정복할 수 없는 고난이도 콘텐츠이기 때문에 여러 이용자들이 힘을 합쳐야만 원하는 결과를 얻을 수 있다. 리니지M에도 보스 몬스터들이 등장한다. 리니지의 ‘테베 아누비스’, ‘테베 호루스’, ‘발록’ 등 강력한 몬스터를 사냥하기 위해 각기 다른 클래스(Class, 직업)가 서로를 도와가며 플레이하는 모습을 영상에서 확인할 수 있다. 

 
성문 앞에서 도열한 리니지 캐릭터들의 모습

영상은 많은 캐릭터들이 성문 앞에 도열해 있는 장면으로 끝난다. 그 중심에는 다른 캐릭터들을 진두 지휘하는 군주의 모습도 눈에 띈다. 진형을 이루고 있는 캐릭터들은 군주의 명령에 따라 스킬과 아이템을 사용한다. 이 장면은 앞으로 공개될 또 하나의 영상과 리니지M의 정식 출시를 더욱 기대하게 만든다.

© 플레이포럼,무단 전재(펌) 및 재배포 금지

기사 공유
facebook 공유
twitter 공유

댓글 0댓글 새로고침

로그인하셔야 코멘트 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광고설명 대체텍스트

인기기사 top10

  • 조회수순
  • 댓글순

인기기사 top10

  • 샘플이미지
  • 샘플이미지
X
Get Adobe Flash player 하루동안 이 창을 열지 않음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