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내용 바로가기
Close X
Close X

황대영 기자(hdy@playforum.net) I2016-11-18 20:10

http://www.playforum.net/webzine/news/view/12999 주소복사

[블소 토너먼트] '무왕' 김신겸, 난전 끝에 싱글 매치 우승

무왕의 전설은 월드 챔피언십에서도 이어졌다.

김신겸 선수는 18일 엔씨소프트가 주최하고 부산 영화의전당에서 열린 '신한카드 블레이드&소울(이하 블소) 토너먼트 2016 월드 챔피언십' 싱글매치 결승전에서 중국의 밍챠이를 세트 스코어 4대 2으로 꺾고 우승을 차지했다.

과거 블소 e스포츠 무왕전에서 우승을 차지해 '무왕'이라는 별명을 가진 김신겸 선수는  4강전에서 같은 팀이자 라이벌인 '컴공사' 윤정호 선수를 세트 스코어 3대 0 퍼펙트로 꺾고 결승에 올라 강력한 우승 후보로 꼽혔다.

그의 결승 상대 중국의 밍챠이도 호락호락한 상대는 아니다. 4강전에서 대만의 찡샹쉬를 상대로 1세트를 내어주고도 내리 연거푸 3연승을 거둬, 시간이 흐를수록 막강한 경기력을 나타냈다. 밍챠이가 결승전에 진출을 성공함으로서 최강자 타이틀을 놓고 한중전이 벌어졌다.

방심한 탓일까. 김신겸 선수는 1세트에서 밍챠이 선수에게 초반 무방비로 노출. 그 기회를 놓치지 않은 밍챠이에게 단지 10초만에 모든 체력을 내어주고 말았다. 세트 스코어 1대 0.

하지만 2세트부터 김신겸 선수의 반격이 시작됐다. 밍챠이 선수의 승천까지 이어지는 11콤보를 피격 당하고도 침착하게 대응, 이어지는 26콤보 공격과 반격을 그대로 받아쳐 세트 스코어 1대 1로 승부를 원점으로 되돌렸다.

3세트에서는 양 선수간의 치열한 견제로 시작했다. 선공은 김신겸 선수가 열었고, 거리를 유지한 공격에 밍챠이 선수는 이내 수세에 몰렸다. 하지만 밍챠이 선수는 1세트에서 보여준 단 일격, 또 다시 등장한 번개베기까지 잇는 21콤보 공격으로 김신겸 선수를 제압하고 세트 스코어 2대 1로 우세를 기록했다.

김신겸의 복수극이 시작됐다. 4세트에서 김신겸 선수는 끊이지 않는 45콤보 일격으로 밍챠이 선수의 체력 90%를 고갈시켰다. 이내 밍챠이 선수의 반격이 시작됐지만, 이미 월등하게 차이나는 체력 차이를 뒤집지는 못했다. 세트 스코어는 2대 2 동점.

세트 스코어가 동점으로 팽팽한 접전을 벌이는 가운데, 김신겸 선수가 5세트에서 간신히 역전에 성공했다. 김신겸 선수는 맹렬한 선공을 열었지만, 밍챠이 선수의 승천까지 이어지는 공격에 이내 체력적으로 열세인 상황. 침착히 연속적인 한빙장 공격이 모두 밍챠이 선수에게 적중해, 김신겸 선수는 세트 스코어 3대 2로 역전.

무왕의 건재함을 알린 6세트도 난전을 거듭했다. 김신겸 선수는 초반 선공을 열고, 20콤보로 밍챠이 선수의 체력 절반을 날려버렸다. 하지만 밍챠에 선수의 강력한 번개베기와 폭발적인 대미지에 체력이 성큼 잘려나갔고, 오히려 역전패 기운까지 감돌았다. 김신겸 선수는 체력이 불리한 상황에서도 침착히 대응, 다시 한빙장까지 이어지는 22콤보로 승리해 세트 스코어 4대 2로 최종 승리를 거뒀다.

신한카드 블소 2016 월드 챔피언십 싱글 매치에서 우승컵을 들어올린 김신겸 선수는 트로피와 함께 우승 상금 3000만원을 거머쥐었다.

© 플레이포럼,무단 전재(펌) 및 재배포 금지

기사 공유
facebook 공유
twitter 공유

댓글 0댓글 새로고침

로그인하셔야 코멘트 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광고설명 대체텍스트

인기기사 top10

  • 조회수순
  • 댓글순
X
Get Adobe Flash player 하루동안 이 창을 열지 않음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