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욱 기자 (kdw@playforum.net) I2020-03-10 15:39:05

http://www.playforum.net/webzine/Detailview/195555주소복사

펄어비스 ‘섀도우 아레나’ 완성도 높인 테스트로 글로벌 흥행 예감

펄어비스가 액션 배틀로얄 ‘섀도우 아레나’의 글로벌 3차 CBT에서 완성도 높은 콘텐츠와 안정적인 서비스를 선보이며 글로벌 흥행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섀도우 아레나는 최후의 1인을 가리는 ‘액션 배틀로얄’ 게임으로 국산 PC 온라인 게임 부활의 기대감을 키우며 2020년 최고 기대작으로 손꼽히고 있다.

글로벌 CBT는 2월 27일부터 3월 8일(북미 현지시간)까지 공식 홈페이지 및 게임 플랫폼 스팀을 통해  진행됐다. 아시아와 북미, 유럽, 러시아 등 글로벌 이용자 10만명 이상 몰렸다. 

신규 영웅 ‘황금의 바달’을 포함한 9종의 영웅과 새롭게 선보인 ▲2인 모드 ▲아이템 봉인 시스템 ▲티어별 매칭 시스템 등 다양한 콘텐츠를 즐겼다. 게임 곳곳에 배치된 연출은 이용자들의 몰입감을 높였고 개성 강한 캐릭터들이 펼치는 화려한 액션과 전략적인 전투로 게임 완성도를 높였다는 평을 받았다. 

트위치와 유튜브를 통한 방송까지 이어지며 전 세계 이용자들의 관심이 더해졌다. 트위치는 약 1500개 채널에서 중국은 약 80여개 채널에서 섀도우 아레나 게임을 방송했다. 중국 대형 스트리밍 사이트 douyu(도위TV)에서 채널 인기도는 154만을 훌쩍 넘겼다.

베타 게임임에도 불구하고 스팀에서 이례적으로 피처드(추천 게임)에 선정되기도 했다. 스팀 연구소 커뮤니티 추천 게임, Games on Steam 메인 피처드, 배틀로얄 장르 추천 게임 메인 피처드, PVP 게임, 멀티플레이어 게임 페이지 메인 피처드, Free to Play 게임 메인 피처드에 선정되며 높은 인기를 보였다.

안정적인 글로벌 서비스와 운영능력도 높은 평가를 받았다. 이용자가 많은 혼잡인 상태에도 서버 불안정 없이 안정적으로 테스트를 마쳤다. 

페이스북, 트위터, 유튜브 뿐만 아니라 러시아 VK 등 각 국가의 특색에 맞는 다양한 채널을 운영했다. 디스코드 채널을 개설해 5700 여 명의 이용자들이 실시간으로 소통하고, 디스코드를 통해 빠르게 이용자들의 문의에 대응했다. 의견을 바로 게임에 반영하기도 하고, 직접 생산한 꿀팁 콘텐츠나 CM의 팬아트 등을 안내해 이용자 친화적인 운영을 보여주었다.

김광삼 펄어비스 섀도우 아레나 총괄 PD는 “글로벌 CBT에 참여해 준 글로벌 이용자에게 감사를 드린다”며 “이용자 의견과 게임 데이터를 토대로 콘텐츠를 더욱 다듬어 게임의 완성도를 더욱 높이겠다”고 말했다. 

© 플레이포럼,무단 전재(펌) 및 재배포 금지

기사 공유
facebook 공유
twitter 공유

댓글 0

로그인하셔야 코멘트 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