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휘권 기자 (khk@playforum.net) I2019-09-25

http://www.playforum.net/webzine/Detailview/194287주소복사

하반기 대작 '달빛조각사', 오는 10월 10일 출시

"레트로 감성 담아 불편함 없앴다"

카카오게임즈 김태형 실장, 엑스엘게임즈 최관호 대표, 카카오게임즈 조계현 대표,엑스엘게임즈 송재경 대표, 카카오게임즈 이시우 본부장, 엑스엘게임즈 김민수 이사.

카카오게임즈가 오는 10월 10일 모바일 MMORPG '달빛조각사'를 정식 출시한다. 

카카오게임즈는 25일 서울 서초동 JW 메리어트에서 엑스엘게임즈가 개발 중인 MMORPG ‘달빛조각사’의 미디어 간담회를 개최하고 출시일을 발표했다. 

이날 행사에는 카카오게임즈 조계현 대표와 이시우 모바일 퍼블리싱사업본부 본부장, 엑스엘게임즈의 송재경 개발 총괄 대표와 김민수 이사가 참석해 ‘달빛조각사’ 게임 세부 정보를 전격 공개하고 향후 서비스 방향과 출시 일정 등을 발표했다.

조계현 대표는 "올해 카카오게임즈는 장르 다각화와 안정된 서비스 운영 등 유의미한 시간을 보내고 있다"며 "달빛조각사로 한 걸음 더 나아고자 한다"고 말했다. 

‘달빛조각사’는 게임 판타지 베스트셀러 ‘달빛조각사’를 기반으로 제작한 모바일 신작이자 스타 개발자 송재경 대표가 선보이는 첫 모바일 MMORPG다. 소설 속 온라인 RPG '로열로드'의 방대한 세계관과 다채로운 콘텐츠, 독특한 직업 군을 그대로 구현했으며, 원작 팬들 사이에서도 뜨거운 관심이 이어지고 있다. 

특히 각자의 목적을 통해 성장시키면서 상호작용은 물론 크고 작은 이슈가 발생하는 MMORPG 특성이 핵심이라는 설명이다. 협동하면서 플레이하다가도 새로 싸우기도 하고, 모르는 사람에게 버프를 걸어주는 등 시스템에서 규정하지 않은 다양한 사건들이 MMORPG의 본질이라 판단하고 이를 중점으로 개발했다는 의미다.

오픈월드는 베르사 대륙을 위드가 탐험하는 과정을 이야기하며, 원작의 2권 분량이다. 70여 지역으로 구성됐으며, 원작의 지도상 거리를 고려해 배치됐다. 유저들은 다양한 지역의 업적과 퀘스트를 통해 성장시키거나 NPC 관계 유지가 핵심이다.

4개의 기본 직업 이외에도 다섯번 째 직업인 '조각사'도 공개됐다. 또한 하우징시스템에서 각종 버프를 부여하는 '조각상'도 소개됐다. 

엑스엘게임즈 송재경 대표는 "20년 전 MMORPG를 만들던 시절로 돌아가 달빛조각사를 만들었다"며 "레트로 감성을 살리면서 당시 불편한 점을 개설하려고 했다"고 말했다. "원작의 주인공이 그랬던 것처럼 노력으로 환경을 극복하고 성취감이 있는 게임이다"고 덧붙였다.

‘달빛조각사’는 오는 10월 9일부터 구글 플레이와 애플 앱스토어를 통해 사전 다운로드가 가능하며 10월 10일 정식 출시될 예정이다.

© 플레이포럼,무단 전재(펌) 및 재배포 금지

기사 공유
facebook 공유
twitter 공유

댓글 0

로그인하셔야 코멘트 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중국은 지금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