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휘권 기자 (khk@playforum.net) I2019-09-09

http://www.playforum.net/webzine/Detailview/194162주소복사

강동훈 감독, 킹존 드래곤X LoL팀 감독직서 해임

FEG KOREA(Fighting Esports Group, 이하 FEG KOREA)가 9일(월) 강동훈 감독이 킹존 드래곤X LoL팀 감독직에서 해임됐다고 발표했다.
 
FEG KOREA는 “강동훈 감독은 2년 연속 롤드컵 진출 실패, 선수관리의 전권을 가졌음에도 관리 소홀로 팀 주전선수를 이탈시킨 점, 회사 방향과 반하는 개인 활동으로 팀의 이미지를 훼손시킨 점 등을 사유로 킹존 드래곤X LoL팀 감독직에서 물러났다“고 밝히며, "그럼에도 불구하고 앞으로 회사의 일원으로 복귀하여 중추적인 역할을 훌륭히 수행해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그것이 회사의 공식입장"이라고 밝혔다.
 
이후 강 감독은 FEG KOREA로 인사 이동되며, 신인선수 발굴 등 새로운 역할에 대해 협의할 계획이다. 급여 또한 기존 연봉 수준으로 유지된다.
 
강동훈 감독은 자신이 운영하던 IM팀을 2016년에 킹존 드래곤X의 전신인 롱주에 매각한 이후, 롱주 및 킹존 드래곤X에서 감독직을 수행했다. 2017 LCK 서머 우승, 2018 LCK 스프링 우승, 2018 MSI 준우승 등 국내외 대회에서 성적을 거둔 바 있다.
 
FEG KOREA는 "그 동안 수고해준 강동훈 감독에게 깊은 감사를 전한다. 감독직에서는 물러나지만, 팀이 더 발전하고 우수한 성적을 거둘 수 있도록 함께 고민할 것이다”라고 밝히며, “킹존 드래곤X LoL팀은 신임 감독과 함께 선수단을 잘 정비하여, 오는 ‘20 시즌을 준비할 계획이다. 팬들과 더 소통하고 우수한 성적을 거두는 팀으로 거듭날 계획이오니, 팬분들의 변함없는 응원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 플레이포럼,무단 전재(펌) 및 재배포 금지

기사 공유
facebook 공유
twitter 공유

댓글 0

로그인하셔야 코멘트 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