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욱 기자 (kdw@playforum.net) I2019-07-01

http://www.playforum.net/webzine/Detailview/193612주소복사

베리굿 조현, 아리 코스프레 논란 이후 심경은?

"LoL 첫 캐릭터...악플 많아 속상" 눈물

베리굿 조현이 '아리 코스프레' 논란 이후 한 인터뷰를 통해 심경을 밝혔다. 

지난달 17일 OGN의 아이돌 e스포츠대회 '게임돌림픽 2019 골든카드' 레드카펫에서 리그오브레전드 캐릭터 아리를 코스프레한 조현은 의상이 너무 과한 것이 아니냐는 지적이 일었다.

1일 OGN이 공개한 단독 인터뷰에서 조현은 당시를 회상하며 눈물을 훔쳤다. 조현은 "모든 사람들이 생각이 다른데 누구의 잘못이 아닌 게임 캐릭터를 잘 표현한 것으로 받아주면 어떨까 생각했다"며 "리그오브레전드를 처음으로 시작할 때 플레이한 캐릭터가 아리였다"고 말했다.

이어 촬영 당일 대기실에서 눈물을 보인 이유에 대해 "레드카펫에서 내 사진이 어떻게 나왔는지 궁금해 검색을 했는데 악플들이 많아 속상했다"고 밝혔다.

이날 공개된 인터뷰 영상에서 조현은 인터뷰 외에도 전문 코스프레 팀 스파이럴 캣츠의 도움을 받아 즐겁게 코스프레 준비를 하는 모습도 담겼다.

CJ ENM OGN이 주최하는 '게임돌림픽 2019: 골든카드'는 게임을 즐겨하는 아이돌 스타들의 게임 실력을 겨루는 ‘아이돌 e스포츠 대회’로 올해 두 번째 진행되는 게임 예능 프로그램이다.

© 플레이포럼,무단 전재(펌) 및 재배포 금지

기사 공유
facebook 공유
twitter 공유

댓글 0

로그인하셔야 코멘트 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중국은 지금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