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휘권 기자 (khk@playforum.net) I2019-02-21

http://www.playforum.net/webzine/Detailview/192292주소복사

원이멀스, VR ‘멀티∙체험∙공포’ 통했다..‘마이타운: 좀비’ 점유율 1위 ‘롱런’

원이멀스(공동대표 민용재, 임종균)는 자사가 개발하고 서비스하는 2인 협동 VR(가상현실, Virtual Reality) 게임 ‘마이타운: 좀비’가 1월 출시 이후 지속적으로 인기를 끌며 총 점유율 22%로 VR 게임 순위 1위를 이어가고 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게임 순위는 원이멀스가 보유하고 있는 전국 10개 매장에서 게임 플레이 빈도 수를 집계한 결과다. 

원이멀스는 지난해 1분기에 4%에 불과했던 자사 게임 점유율을 같은 해 6월 ‘마이타운’ 시리즈 출시 후 30%까지 확대했다. 이후 이용자들에게 멀티, 체험, 공포 콘텐츠에 관한 요청을 반영한 게임 ‘마이타운: 좀비’ 출시 이후 자사 게임 점유율을 50%까지 넓혔다. 

‘마이타운: 좀비’는 여러 유저들이 같은 경험을 공유할 수 있는 ‘멀티 플레이’와 실감나게 재현된 ‘공포’ 요소, 그리고 VR이라는 가상 ‘체험’적 요소까지 결합하며 VR의 필수 게임으로 자리잡고 있다. 

임종균 원이멀스 대표는 “원이멀스는 지난해까지 VR 플랫폼 탱고를 비롯해 9종의 게임을 제작하며, 이용자들이 원하는 VR 키워드는 ‘멀티, 체험, 공포’라고 판단했다”며 “앞으로도 자사는 ‘마이타운: 좀비’와 같은 콘텐츠를 지속적으로 확대 공급하는 한편 최대 16명이 동시에 즐길 수 있는 멀티플레이 게임을 공개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한편, 원이멀스는 와이제이엠게임즈(대표이사 민용재)의 관계사이자 VR 전문 콘텐츠 개발 및 ‘메인 콘텐츠 공급사(Main Contents Provider, MCP)로, 최근 VR 기술과 어지럼증을 개선한 특허를 출원하며 VR 기술과 콘텐츠의 저변을 확대해 나가고 있다.

© 플레이포럼,무단 전재(펌) 및 재배포 금지

기사 공유
facebook 공유
twitter 공유

댓글 0

로그인하셔야 코멘트 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