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휘권 기자 (khk@playforum.net) I2019-01-31

http://www.playforum.net/webzine/Detailview/192091주소복사

로스트아크, '2018 지랭크 서울' 대상...4관왕 차지

2018년 한 해 동안 출시된 게임들 중 최고의 게임을 꼽는'2018 G-RANK SEOUL'이 30일 서울 상암동 OGN e스타디움에서 진행됐다. 

매달 한 차례 씩 국내외에서 좋은 평가를 받은 작품들과 미래 국내 게임 시장을 이끌어갈 중소 게임사, 인디 게임사에 시상을 진행해온 '이달의 지랭크 시상식'은 '2018 G-RANK SEOUL'로 2018년 한 해 동안 가장 좋은 성과를 보인 작품을 꼽는 자리를 마련했다.

1년 동안 국내 뿐만 아니라 글로벌 시장에서 최고의 흥행을 기록한 인기게임은 물론, 미래 게임 산업을 주도할 중소 개발사의 게임까지 한 자리에서 만날 수 있는 게임 축제의 장이다. 

'2018 G-RANK SEOUL'은 게임 콘텐츠 박사, 게임 전문 기자, 게임 평론가, 해설가 등으로 이루어진 전문 평가단이 각 부문별 기준을 만들고 그에 따라 총 12개의 수상작을 선정했다. 

본상 PC온라인 게임 부문 최우수상은 스마일게이트RPG의 '로스트아크', 우수상은 EA코리아 스튜디오가 개발하고 넥슨이 퍼블리싱하는 'FIFA온라인4'가 선정됐다.

본상 모바일 부문은 펄어비스의 '검은사막 모바일'이 최우수상을, 넥슨왓스튜디오가 개발하고 넥슨이 퍼블리싱한 '야생의 땅 : 듀랑고'가 우수상을 차지했다.

본상 통합 부문 작품상과 인기상은 '로스트아크'가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글로벌, 마케팅, 심사위원 3개 부문의 특별상도 수여됐다. 글로벌 부문 특별상은 세계 시장에서 눈부신 활약을 보인 게임에게 수여되는 상으로 ‘픽게임즈코리아의 '포트나이트'가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마케팅 부문 특별상은 다양한 마케팅과 업데이트, e스포츠 대회 개최 등으로 유저들의 사랑과 관심을 받은 엔씨소프트의 '블레이드&소울'이 차지했다. 심사위원 특별상은 국내 게임 산업을 위해 큰 공헌을 한 ‘넷마블 문화재단이’이 심사위원 12명 만장일치로 선정됐다.
 
최근 3년간 연 매출 120억 이하의 스타트업 기업을 대상으로 게임의 독창성과 완성도, 개발력, 시장성 등의 항목을 평가해 시상하는 챌린지 서울상 최우수 작품은 ‘오블리크라인’의 '매드러너'가 선정됐고, 우수상은 ‘608팩토리’의 '월간 아이돌 : 아이돌 키우기'가 이름을 올렸다.
 
대상은 앞서 본상 부문에서 3개의 상을 휩쓴 '로스트아크'가 또 다시 영광을 차지, 2018년 올 해의 게임으로 선정됐다.

대상을 받은 '로스트아크'의 스마일게이트RPG 금강선 본부장은 "막상 오픈을 하니 부족한 것도 많고 앞으로 가야할 길이 멀다라는 것을 느낀다"며 "로스트아크를 만들기 위해 함께해온 개발 스텝 여러분과 그들을 뒷바라지 해주신 스텦들의 가족들과 이 상을 나누고 싶고 항상 게임을 즐겨주시고 함께 호흡해 주시는 유저 여러분들에게 이 자리를 빌어 감사하다는 말씀을 드리고 싶다"고 소감을 남겼다. 

© 플레이포럼,무단 전재(펌) 및 재배포 금지

기사 공유
facebook 공유
twitter 공유

댓글 0

로그인하셔야 코멘트 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