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휘권 기자 (khk@playforum.net) I2017-12-27

http://www.playforum.net/webzine/Detailview/187422주소복사

'MU:TE'서 선보인 예술작품들, 판교서 다시 만난다

웹젠(대표 김태영)이 ‘뮤(MU)’IP를 활용한 순수 미술 전시전(展) ‘MU:TE’의 예술작품들을 모아 판교에서 2차 전시회를 연다.

웹젠은 오는 2018년 1월 12일까지 판교2밸리 기업지원허브에서 콘진원이 주최/주관하는 ‘콘텐츠 멀티유즈전(展), 4번째 하루’에 지난 10월 진행한 미술전시회 ‘MU:TE’에 전시됐던 미술작품들을 출품한다.

‘MU:TE’는 장정후, 박초월 등 5명의 순수 예술작가들이 게임 ‘뮤(MU)’ IP에서 얻은 영감을 소재로 각자의 작화 기법으로 제작한 작품들을 전시한 웹젠의 프로젝트 전시회였다.

‘MU:TE’ 전시회는 제목 그대로 게임의 배경음악 등 효과음을 없앤 무음의 공간에서 관람객이 순수미술로 표현된 게임의 세계관을 게임에서 벗어난 다른 시각으로 볼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하기 위해 기획됐다.

순수예술과 게임의 만남이라는 시도와 화투 소재 작화/ 알루미늄 스크래치 등 작가 개인들의 독특한 화풍이 드러난 개성 강한 작품들이 전시되면서 관람객들의 호응을 얻었다.

콘텐츠 멀티유즈전을 준비한 콘진원은 ‘MU:TE’ 전시회 사례를 ‘장르다변화’ 우수 사례로 선정, 웹젠의 작품들을 초청해 전시 공간을 마련했다. 

이번 기획전에는 웹젠의 ‘MU:TE’작품 외에 가상현실과 증강현실, 3D프린팅 등 미래기술을 주제로 한 IP 활용 사례 전시 공간, K-POP과 ‘뽀로로’ 등 인기 콘텐츠IP를 활용한 전시 공간 등도 마련돼 있다.

웹젠은 이후에도 미술, 음악, 웹툰 등 다양한 장르의 예술/콘텐츠 산업과 접목하는 시도를 늘려갈 계획이며, 2차 파생상품 등의 부가가치 사업도 검토하고 있다.
 

© 플레이포럼,무단 전재(펌) 및 재배포 금지

기사 공유
facebook 공유
twitter 공유

댓글 0

로그인하셔야 코멘트 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