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레이포럼 기자 (pf@playforum.net) I2015-11-30

http://www.playforum.net/webzine/Detailview/10045주소복사

브로디 폭풍성장, 외모는 성숙...노래는 예전만 못해 '혹평'

폭풍성장해서 K팝스타5에 돌아온 브로디의 실력에 대해 심사위원들의 평가가 엇갈렸다.

29일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서바이벌 오디션 K팝스타 시즌5'에서는 2년만에 컴백한 땡큐소녀 브로디가 폭풍성장해서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2년전에 비해 약 7인치(약 17cm) 성장해서 돌아온 브로디는 어린 소녀에서 아리따운 숙녀의 매력을 풍기며 모두를 놀라게 했다.

그러나 노래 실력에서는 외모만큼 폭풍성장하지 못해 심사위원들의 평가가 엇갈렸다.

이번 라운드에서 메간 트레이너의 'Dear Future Husband'를 선곡해 부른 브로디는 노래 도중 박진영이 노래를 중단시켰다.

박진영은 "예전만 못한것 같다. 마음 같아서는 합격을 주고 싶지만 귀는 그렇지 못할 것 같다"며 불합격 판정을 내렸다.

하지만 양현석은 "2년만에 돌아와서 심적 부담이 컸을 것"이라며 "과거에 가능성을 이미 봤기 때문에 긴장해서 그런거라 생각하고 다시 한번 기회를 주고 싶다"고 합격을 눌렀다.

최종 결정에서 유희열 역시 "딸을 키우는 아빠 입장에서 매우 애틋하고 안타까웠다"며 "다음 기회를 통해 달라진 모습을 기대하겠다"고 PASS 를 눌러 다음 라운드 진출에 성공했다.

© 플레이포럼,무단 전재(펌) 및 재배포 금지

기사 공유
facebook 공유
twitter 공유

댓글 0

로그인하셔야 코멘트 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